12월 1, 2021

첼시, 승부차기 끝에 비야레알 꺾고 UEFA슈퍼컵 우승

1 min read

첼시는  맨체스터 시티를 꺾고 유로파 리그 우승팀 비야레알과 맞붙게 되었고  지난 12일 벨파스트의 윈저 파크에서 열린 2021 UEFA 슈퍼컵에서 1-1로 연장전에서도 승부를 가리지 못해 이어진 승부차기에서 6-5로 승리했습니다.

5월 2020-2021 UCL 결승전에서 맨체스터 시티를 꺾고 9년 만에 ‘빅 이어’를 차지한 첼시는 슈퍼컵에선 1998년에 이어 통산 두 번째 정상에 올랐습니다. 

투헬감독은 은 경기가 끝난 후,”이것 즉흥적으로 일어나지 않았다.” 우리가 번즐리와의 첫 컵경기에서 경기가 끝나고 골키퍼 코치와 골키퍼와 이야기했었다. 분석가가의 데이터는 케파 아리사발라가 패널티킥을 막어주는 비율이 가장 높은 골키퍼였고 에두아르 멘디가 받아들였고 결과는 환상적이였다” 고 이야기했습니다. 

이날 카이 하베르츠의 실축으로 어렵게 풀어간 첼시였지만 케파가 두 번이나 비야레알의 킥을 막아내면서 우승 주역이 되었습니다. 케파는 비야레알의 7번째 키커인 라울 알비올의 방향을 정확하게 예측해 승리를 안겼습니다.

캐파는 지난 2019년 맨체스터시티와의 첼시가 카라바오컵 결승 골키퍼로 선발 출전했고

당시 첼시를 지휘하던 마우리치오 사리 감독은 승부차기를 대비하기위해 한차례 통증을 호소했던 케파를 교체시킬 준비를 했습니다. 케파는 교체를 거부했고 결국 맨시티가 우승을 차지했고 교체 거부 사건에 대해 비판이 쏟아져 케파는 일주일 주급 정지를 내렸었습니다.

비야레알 소속의 유럽 대회 마지막 9경기에서 8골을 넣은 모레노는 비록 팀은 패배했지만 이번 대회 최우수선수(Player of the Match)로 선정되었습니다

12BET 회원가입하시고 흥미진진한 게임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하시고 더 크게 우승하세요!